자전거로 차 쳐박았을때 있었던 썰
날짜 : 2015-05-20 (수) 14:52 조회 : 2229 신고
한 3년 됐나?
그때 당시만해도 스마트폰 보조금 지원해 주는게
어마무시해서 스팟으로 뙇 떳을때
폰바꾸려고 신청했는데

알고보니 집에서 한 10키로 떨어진 동네에
그 개통 대리점이 있길래
빨리받고싶어서 자전거타고 룰루랄라감

인터넷 전용 대리점이라 그런지
아주 깊은 골목에 있어서
어쩔수없이 동네길을 타고감

보통 동네에 난 길들보면
주정차 되있는 차며
지나다니는 차도있고
걸어다디는 애들및 기타등등
정글같은 느낌이잖아?

근데 멍청하게도 폰에 네이버 지도 보면서
달려버린거야

거기까진 괜찮은데
시발 갑자기 고개를 들었더니
중국집 오토바이가 앞에 떡 있는거야ㄷㄷ

오 시발 좆댔구나 싶어서
브레이크 존나쎄게 잡았더니
그대로 급제동 걸리고
픽시충 스키딩나듯
미끌리면서 그대로 자빠링..ㅠㅠ

그러면서 정차되있던 차 앞문쪽에
핸들로 찍어버림

그때 그 차가
i30 이었는데
완전 새차였음

일어나면서 좆댔구나 싶어서
고개 푹 숙이고있는데

운전석에서 문이 열리면서
차주가 한소리 하는데

어머 괜찮으세요??

그래서 운전자 얼굴을 봤는데
지금 내 나이또래 정도되는
직장인인듯 한 여자가 있었음

난 아프고 절망적인 상황에서도
여자니깐 유심히봄ㅋㅋㅋㅋ
얼굴도 반반했고, 까만 긴생머리가 맘에 드는분이었음

여튼 그분이 놀래서 눈 동그랗게뜨고
날 바라보는데
그것조차 귀여워서
난 사고난거도 까먹고 계속 쳐다보기만 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랬더니 그분이 내가 사고낸거땜에
굳어서 그런지 알고
괜찮다면서
다리도 다친거 같으신데
그냥 가라드라ㅋㅋㅋ

그얘기 듣자마자 갑자기 시발 존나 넘어진거도 쪽팔린데
여자한테 그런소리 듣는거도 자존심 상해서
오기로 차 이거 수리하는거
비용나오면 물어드리겠다하고
전화번호 받음ㅋㅋㅋㅋㅌ 미쳤지

그렇게 내 번호랑 교환하고
난 폰 수령하고
돌아가는길에 그분 다시 만날까봐ㅜㅜ
지하철타고 집에감...

그렇게 집에와서 다 잊고
폰 설정이나 하면서 누워있는데
문자가 옴

다친데 괜찮으세요?

그래서 아 올것이 왔다 싶어서
통장 잔액 확인하고 있었음ㅜㅜㅜ

어느정도 되길래 모자란건 엄마한테 빌릴요량으로

괜찮다고 답장하면서
수라비 얼마 나왔냐고 물어봄

그랬더니 자기 아는데 갔더니
싼마이로 해서 얼마안나왔다고
그냥 돈주지말고
병원가서 차료하라고 옴

미친 지금은 감사감사 굽신굽신 할텐데
어릴적 허세에
아 물어주겠다고
지금 저 무시하냐고
틱틱거리면서 답장 보냄ㅌㅋㅋㅋㅋㅋ

그랬더니 그럼 금액만 알려주면
내가 못믿을수도 있으니깐
만나서 수리한곳 가서 확인하자고 답장오고

알았다며 날잡고 차주 만나러감

그렇게 약속날 만나기로한 지하철 역에서
기다리고 있는데
퇴근하고 차끌고왔더라

그래서 옆자리에 타고
수리한데 가자고 했더니

밥집 데리고 가서
밥이나 사달라고
돈받는거 자기는 미안하고
나는 준다고 하니 이게 최선인거 같다고

요즘 고기먹고 싶었는데
혼자는 못먹겠다면서
맛있는데 안다고
조금만 먹는다고 고깃집 가서
고기먹었음ㅋㅋㅋㅋㅋ

고기먹으면서 사고난 경위 설명하고
뭐 이런저런 얘기도하고 알아낸게
나보다 5살 많은 누나였고
취직하면서 이제 갓 서울 올라온 얘기 등등
거의 소개팅 온 분위기였음ㅋㅋ
그러면서 어린데 고기잘 굽는다고 칭찬 들어서
기분도 좋아짐ㅋㅋㅋㅋㅋ

그렇게 너도나도 기분 풀고
밥먹고 고기집 나왔는데
뭔가 아쉬운 마음이 들어서

그 집도 가까운거도 들었고해서
집에 차 대놓고 술한잔 하자고 했더니
고민좀 하더니만 콜함ㅋㅋㅋㅋ

그렇게 집근처에서 술한잔하는데
누나가 좀 많이 취함ㅋㅋ

그리고 누나네 집에 데려다 주는데...
누나가 갑자기 날 바라보는거임






는 그딴거 없고
차주인 아저씨였는데 사고나자마자 5분 넘게 훈계듣고
번호 드리고 풀려남ㅋㅋㅋㅋㅋㅋ
근데 연락안오심^오^

익명 2015-05-20 (수) 23:27

ㅋㅋㅋㅋㅋ


훼이크 ㅋㅋㅋㅋ

댓글주소
익명 2015-05-21 (목) 13:56
ㅋㅋㅋㅋ
댓글주소
익명 2015-06-06 (토) 07:08
잘 보고 갑니다``
댓글주소
익명 2015-06-20 (토) 09:05
잘 봤습니다
댓글주소
익명 2015-07-31 (금) 00:38
댓글주소
익명 2015-08-21 (금) 00:48
댓글주소
익명 2015-10-21 (수) 01:30
댓글주소
익명 2015-10-22 (목) 11:57
잘봤어요
댓글주소
익명 2015-11-10 (화) 18:15
잘봤어요
댓글주소
10 글자 이상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코멘트 첨부파일 삭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60  바지가 너무 작앗...gif +1 05-20 27 0
159  전 여친 친구가 유혹하다 걸린 썰 +10 hot 2015-10 4622 2
158  팔백이와 여우 +7 hot 2015-10 2127 1
157  화장실 끌려가서 여자한테 성추행 당한 썰 +11 hot 2015-10 3780 1
156  : 다방하던 이모 낯선남자랑 ㅅㅅ하는거 구경한 썰 +8 hot 2015-10 3423 4
155  큰집가서 사촌동생한테 개무시당한 우리형 기살려준 썰 +13 hot 2015-05 3848 1
154  방금 여고생한테 돈뜯김 +14 hot 2015-05 3936 4
153  버스에서 번호따다 운 썰 +7 hot 2015-05 2424 1
152  자전거로 차 쳐박았을때 있었던 썰 +10 hot 2015-05 2230 1
151  오랜만에 우연히 전여친 본 썰 +7 hot 2015-05 2267 2
150  비뇨기과 간 썰 +10 hot 2015-05 2460 1
149  도서관에서 20살 처자와의 썰 +6 hot 2015-05 1886 0
148  번호따다 연인된 썰 +7 hot 2015-05 1695 2
147  고딩때 미용실가서 생긴 썰 +6 hot 2015-05 1824 1
146  첫사랑 썰 +10 hot 2015-05 1262 0
145  천사같은 여친 사귄 썰 +8 hot 2015-05 1480 0
144  친한 얼짱 ㅊㅈ 이혼한 썰 +6 hot 2015-05 1638 0
143  서로 좋아했던 여자애 놓친 썰 +6 hot 2015-05 1201 0
142  제가 다니는 미용실 누나 썰 +7 hot 2015-05 1765 0
141  동호회에서 만난 여자 썰 +6 hot 2015-05 1604 1
 1  2  3  4  5  6  7  8  맨끝